'설강화' 여대생 출연 배우 김미수, 향년 30세 갑작스런 비보...촬영분 방영 여부 논의
'설강화' 여대생 출연 배우 김미수, 향년 30세 갑작스런 비보...촬영분 방영 여부 논의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2.01.06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드라마 <설강화>에서 기숙사 여대생으로 출연한 배우 김미수가 30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김미수의 소속사 풍경엔터테인먼트는 "김미수 배우가 5일 갑작스럽게 우리의 곁을 떠나게 됐다"고 밝혔다.

(JTBC 제공)
(JTBC 제공)

이어 "갑작스러운 비보에 유가족들이 너무 가슴 아파하는 상황으로 고인을 경건하게 추모할 수 있도록 루머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달라"며 "장례는 유가족의 뜻에 따라 비공개로 조용히 치를 예정"이라고 말했다.

영화 <립스틱 레볼루션>으로 데뷔한 김미수는 영화 <메모리즈>, 드라마 <루왁인간>, <하이바이, 마마!>, <출사표> 등에 출연했다.

현재 <설강화> 촬영은 모두 끝난 상태로 <설강화> 제작진은 그의 촬영분 방송 여부를 두고 유족과 논의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