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미사일 발사, 일부 일본 EEZ 안쪽에 떨어져... 日 정부 강하게 항의 [글로벌이야기]
中 미사일 발사, 일부 일본 EEZ 안쪽에 떨어져... 日 정부 강하게 항의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2.08.05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과 관련해 중국이 훈련 중 쏜 미사일 일부가 일본이 설정한 배타적경제수역(EEZ) 안쪽에 떨어졌다고 교도통신이 4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중국이 4일 발사한 것으로 대만 측이 파악한 탄도미사일 11발 가운데 5발이 자국 EEZ 안쪽에 낙하했다며 중국 측에 항의했다.

1. 중국에 대한 강한 비난

[자료제공 / 대만 총통부 제공, 연합뉴스 제공]

기시 노부오 방위상은 중국 탄도미사일이 일본이 규정한 EEZ 안쪽에 떨어진 것에 대해 “(일본의) 안전보장, 국민의 안전과 관련된 중대한 문제다. 강하게 비난한다”고 전했다. 특히 5발 가운데 4발은 대만 본섬 상공을 넘은 것으로 보인다고 방위성은 설명했다. 대만 국방부는 중국이 쏜 미사일이 대만 상공을 지나 대만 동부 해역에 떨어졌는지는 구체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다.

2. 탄도 미사일 발사

[자료제공 / 중국 동부전구 위챗 계정 캡처, 연합뉴스 제공]

중국 인민해방군은 대만을 포위하는 형태로 6개 구역을 설정해 진행하는 ‘중요 군사 훈련 및 실탄사격’ 첫날이었던 4일 대만의 동서남북 사방에 장거리포와 미사일을 쏟아 부었다. 중국은 펠로시 의장의 대만 방문에 강하게 반발했으며 이번 훈련은 이에 대응하는 성격으로 풀이된다. 중국군 동부전구 스이 대변인은 이번 미사일 발사의 목적에 대해 “정밀 타격과 지역 거부 능력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