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이슈] 동아TV ‘고디바쇼’ 김현준•황인해 두번째 탈락… 서혜윤•차유 엇갈린 희비
[방송이슈] 동아TV ‘고디바쇼’ 김현준•황인해 두번째 탈락… 서혜윤•차유 엇갈린 희비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12.28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디바쇼'의 두 번째 탈락자는 황인해와 김현준이었다. 지난 12월 23일 방송된 동아TV 100% 리얼 서바이벌 관찰 예능 '고디바 SHOW'(제작 SGC)에서는 그 어느때보다 뜨겁고 살벌한 내부투표로 두 번째 탈락자가 가려지는 모습이 방영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첫 번째 탈락자 이하평을 제외한 서혜윤, 차유, 강운, 노희국, 구하연, 이용성, 편강윤, 송현찬, 차세연, 황인해, 김현준 총 11인이 제작진의 안내에 따라 '고디바 하우스'를 떠나게 될 두 명을 탈락자로 지목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투표 결과 김현준과 황인해가 각각 7표씩, 서혜윤은 아슬아슬하게 6표를 받으며 탈락 후보 명단에 올랐다. 

동아TV '고디바 SHOW' 영상 캡처

그러나 김현준, 서혜윤, 황인해 3인을 상대로 제작진이 인기투표를 실시, 투표 결과 서혜윤이 1위로 제작진 구제권을 획득해 생존하면서, 결국 황인해와 김현준이 최종 탈락자로 낙점됐다.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룸메이트 서혜윤과 자신은 생활패턴이 다르다’는 불만을 토로하며 갈등을 빚던 차유는, 서혜윤이 극적으로 살아남고 김현준이 탈락하자 폭풍오열하며 눈물을 쏟았다.

래퍼 Hook Swallow로 활동하고 있는 김현준은 "탈락을 했다고 그렇게 기분이 나쁘지는 않다. 그래도 저라는 사람을 알리게 됐고, 제 음악을 들어줄 사람들이 생겨서 좋다"라며 담담하게 미소를 지었고, 황인해는 “솔직히 탈락을 예상했다”며 애써 흐르는 눈물을 참았다.

이 날은 탈락자가 두 명인만큼, 지켜보는 패널들의 눈가도 촉촉해졌다. 모모랜드 낸시는 “내향적인 사람들보다 외향적인 사람들 위주로만 돌아가는 것 같다”라며 슬퍼했다. 제아 역시 “어떤 무리에 있느냐에 따라 개인의 매력은 달라지는 법”이라며 안타깝고 묘한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차유와 강운이 연합, 둘은 과거 연인이었다는 컨셉으로 다른 출연자들을 속이기 위한 '몰카 대작전'이 펼쳐졌다. 강운의 폭탄 발언에, 노희국의 거짓 분노연기까지 더해져, 점점 수습불가 상황으로 치달은 몰카는 결국 급히 막을 내리게 되었다.

이에 패널들은, 독이 된 몰래카메라에 대한 소감과 향후 미칠 영향에 대해 흥미로움을 감추지 못했다. 자이언트 핑크는 “이런 걸 보면 강운씨와 차유씨가 빌런인 것 같다”며 날카롭게 분석했고, 김용명은 이번 몰카로 강운을 짝사랑하던 차세연의 심경변화를 예측하며 보는 시청자로 하여금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특히 이날 방송은 김용명과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유정승, 한초임, 자이언트 핑크, 아스트로 MJ, 모모랜드 낸시, 조성화 등 패널 전원이 모두 함께 하는 모습으로 몰입도를 한껏 높였다.

‘고디바 SHOW’는 오는 금요일 오후 10시 동아TV에서 방송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