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나주에 ‘투자선도지구’ 지정...경제적 파급효과 기대 [지식용어]
괴산-나주에 ‘투자선도지구’ 지정...경제적 파급효과 기대 [지식용어]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1.09.0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심재민] 국토교통부는 충청북도와 전라남도가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각각 신청한 괴산 자연드림타운과 나주 빛가람에너지클러스터형 지구를 국토정책위원회 심의를 거쳐 ‘투자선도지구’로 지정하였다.

투자선도지구는 국토교통부가 발전잠재력이 있는 지역을 성장거점으로 육성하거나 민간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하여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지역 전략사업을 발굴·육성하는 지역개발사업이다. 지난 2015년부터 총 18곳을 선정하였으며, 이 가운데 11곳에 대한 지구 지정이 완료되어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사진/픽사베이]

투자선도지구로 지정되면 국비지원·세제혜택, 건폐율, 용적률 완화와 같은 규제특례를 패키지(Package) 지원받을 수 있다. 이번 투자선도지구 국비지원은 괴산자연드림타운에 93억 원, 나주빛가람에너지클러스터에 100억 원이 지원된다.

괴산 자연드림타운 투자선도지구는 지역 유기농식품을 생산, 가공, 판매하는 유기농산업단지와 주거·관광을 결합한 복합 유기농타운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괴산군과 아이쿱생산자협동조합이 862,387㎡부지에 2,556억 원을 투자하여 주변 관광자원과 연계하여 지역 문화·산업의 성장거점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특히 사업지구에는 20여개 유기농식품업체가 입주 할예정이며, 식품검사소, 유통센터와 주거단지(공동주택 252세대, 단독 188세대), 영화관, 호텔 등 지원시설이 설치된다. 투자선도지구 지정으로 진입도로, 주차장, 테마숲길 등 기반시설 설치를 위해 국비지원(93억 원)을 받게 된다. 또 지역의 유기농산물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하는 공방견학, 소비자 체험, 하루여행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괴산 산막이 옛길, 200리충청도양반길, 화양구곡과 같이 청정 자연환경과 어우러진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구축하여 농촌관광 활성화를 위한 지역전략사업으로 육성할 예정이다.

나주 빛가람에너지클러스터 투자선도지구는 민간투자를 통한 자금조달로 나주KTX역 동측에 신규 복합개발을 실시하고, 국비지원으로 주차장, 공원과 같은 기반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나주시와 민간 출자회사가 공동으로 나주시 송월동 일원, 779,948㎡ 부지에 2,138억 원을 투자하여 에너지 관련 연구 및 업무시설을 유치하고 산업, 상업, 문화시설을 아우르는 융복합지구를 조성하게 된다.

교통요충지역인 나주KTX 역세권을 중심으로 에너지클러스터를 조성하여 나주혁신도시와 연계하여 부족한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신도시와 원도심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게 된다. 나주시는 빛가람에너지클러스터 투자선도지구를 기반으로 에너지 관련 지식기반산업을 지역전략사업으로 육성하여 향후 에너지 관련 산업·관광·문화자원의 중심지 역할을 해나가겠다는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백원국 국토정책관은 “괴산과 나주의 투자선도지구가 지역경제의 새로운 활력소가 되도록 사업시행자와 함께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관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