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부터 카드사들 금리인하 한다! '현금서비스·카드론’ [인포그래픽]
연말부터 카드사들 금리인하 한다! '현금서비스·카드론’ [인포그래픽]
  • 보도본부 | 이연선 pro
  • 승인 2014.12.11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 신용카드사들이 금리 인하를 위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한국은행이 올 하반기 들어 기준금리를 두 차례 인하하면서, 카드사들도 현금서비스 및 카드론 금리를 낮춰야 한다는 요구가 높아진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11일 카드업계에 따르면 KB국민카드는 지난달부터 현금서비스 연간 금리를 7.8~27.9%에서 6.5~27.4%로 내렸고, 카드론 금리도 6.9~26.5%에서 6.5~25.8%로 인하했다.

또한 내년 1월부터는 연체 이자율 역시 인하할 계획이다. 현금서비스·카드론·리볼빙결제 연체이자율은 23.5~29.9%에서 22.9~29.3%로 떨어진다.

우리카드는 현재 카드론 6.9~22.9%의 금리 적용을 평균 0.3%포인트 내릴 예정이라고 한다. 현대카드 역시 내년 초 카드론 연간 금리를 평균 0.5%포인트 낮추기로 했다. 현재 카드론 연간 금리는 6.5~27.5% 수준이다.

마지막으로 삼성카드는 현재 연간 금리 7.9%~27.2%, 카드론 7.9~23.9%인데, 금융당국의 지시에 따라 분기별로 카드론 및 현금서비스의 금리 수준이 적정한지 검토하고 있다고 한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