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B인터뷰] 양주시 루디헤어 루디 대표, "고객님께만 집중하여 만족을 드릴 헤어샵"
[JOB인터뷰] 양주시 루디헤어 루디 대표, "고객님께만 집중하여 만족을 드릴 헤어샵"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2.08.19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리를 다듬는 일은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익숙한 일이다. 사람들은 주기별로 각자에게 어울리는 스타일로 머리를 다듬고, 또 특별한 행사가 있을 때나 기분 전환이 필요할 때 머리 모양을 바꾸기도 한다. 머리를 다듬는 일이 익숙한 만큼, 사람들은 자신에게 잘 맞는 미용실을 찾는 일도 중요하게 여긴다.

머리를 다듬는 목적은 원하는 모습대로 스타일링을 완성하려는 것이다. 그러려면 머리를 만지는 전문가와 충분한 소통을 통해 내가 원하는 바를 전달해야 한다. 또 내 머리의 모질이나 손상 정도에 따라 필요한 관리 방법 적용이 필요하다. 그렇기에 사람들은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기 위해 나를 잘 아는 헤어샵을 방문하기를 원한다.

이와 관련하여 양주시에서 루디헤어를 운영하는 루디 대표를 만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 양주시에 위치한 루디헤어의 루디 대표
▲ 양주시에 위치한 루디헤어의 루디 대표

Q. 루디헤어의 창업 취지를 말씀해 주십시오.
A. 내가 미용 일을 하면서 느낀 점이 하나 있는데, 그건 바로 대부분의 원장님들이 손이 빠른 디자이너를 선호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객관적으로 난 그렇게 손이 빠른 편이 아니다. 하지만 꼼꼼하다는 말을 많이 들어왔다.

디자이너의 손이 빠른 것을 좋아하는 고객님들도 있겠지만, 빠르면 너무 대충하는 것 같은 느낌을 받는다는 고객님들도 있었다. 그래서 나의 상황과 고객님들의 의견을 모두 모아 고객님 한 분 한 분께 정성을 다하고, 눈치를 보면서 일하는 것이 아닌 더욱더 집중하며 자유롭게 일하고 싶은 마음을 담아 루디헤어를 오픈하게 되었다.

Q. 루디헤어의 주 서비스 분야에 대해 소개해 주십시오.
A. 루디헤어는 주요 고객층이 따로 없다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100일 된 아기부터 연세가 있으신 분들까지 고르게 루디헤어를 찾아주고 계신다. 또 남녀노소 다양한 고객님들이 찾아주고 계셔서 여러 스타일링 관리를 도와드리고 있다.

커트부터, 펌, 염색까지 모든 관리에서 모든 고객님을 만족하게 하도록 항상 노력하고 있다. 내 장점인 꼼꼼한 면을 살려서 고객님 한분 한분께 맞춤 스타일링을 제공하는 것이 내가 추구하는 루디헤어의 서비스이다.

Q. 루디헤어만의 특징을 말씀해 주십시오.
A. 어느 미용실을 가든지 관리 금액에 따라 사용되는 제품이 각각 다를 것이다. 하지만 루디헤어는 관리 금액을 차별화하지 않으려 하였다. 대신 최고의 제품으로 두피와 모발의 손상도를 적게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루디헤어 내부 전경
▲ 루디헤어 내부 전경

Q. 루디헤어 운영에 있어 가장 우선으로 보는 가치관과 철학은 무엇입니까?
A. 단지 머리만 하러 찾아주셔서 잠깐 스쳐 가는 곳이 아닌, 친근하고 편안한, 또 힐링이 되는 공간으로 기억에 남고 싶다. 그리고 계속 다시 찾아오고 싶은 샵이 되려 한다.

Q. 가장 큰 보람을 느낀 사례나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다면 자유롭게 말씀해 주십시오.
A. 한 분 한 분이 다시 찾아주시는 것에도 보람을 느끼지만, 오롯이 머리 커트를 위해 2시간 가까이 걸리는 거리를 찾아주시는 분들이 기억에 오래 남는다.

Q. 현재의 사업장과 시스템을 만들 수 있었던 노하우(Know-how)를 말씀해 주십시오.
A. 여러 매장에서 근무하면서 여러 원장에게서 느꼈던 장점들을 섞어 운영에 적용하려고 하였다. 반대로 단점들을 보고는 하지 말아야겠다는 행동은 하지 않고, 단점을 보완하려 하며 매장을 운영한 것이 제일 큰 노하우인 것 같다.

Q. 앞으로의 전망과 목표를 말씀해 주십시오.
A. 새로운 지역에 와서 지금은 넓은 매장에서 혼자 일하고 있지만, 식구를 2~3명 더 늘려서, 보다 나은 서비스와 만족도를 제공하고 싶다.

Q. 해당 인터뷰 기사를 접하게 될 독자에게 전하실 말씀이 있다면?
A. 코로나19가 빨리 끝나길 바라며, 다들 행복하고 즐거운 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