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 법무법인 태평양이 설립한 (재)동천 공익법률지원 프로그램 선정
(사)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 법무법인 태평양이 설립한 (재)동천 공익법률지원 프로그램 선정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2.07.01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법인 동천 NPO 법률지원단 민사원 변호사

(사)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대표 임수연)은 법무법인 태평양이 설립한 (재)동천 NPO법센터와 대한변호사협회 프로보노 지원센터, 서울지방변호사회가 공동으로 운영하는 '비영리조직 공익법률지원 프로그램'에 선정되었다고 1일 밝혔다.  

'재단법인 동천'은 법무법인 태평양과 협력하여 난민, 이주외국인, 사회적경제, 장애인, 북한/탈북민, 여성/청소년, 복지 등 7개 영역에서 사회적 약자가 인권침해 및 차별을 받는 경우와 공익인권 단체의 운영에 있어 법률문제가 발생하는 경우에 공익소송 및 자문을 포함한 법률지원, 정책/법 제도 개선 및 연구, 입법지원 활동 등 체계적인 공익법률지원을 제공해왔다.

(사)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의 법률지원을 맡은 민사원 변호사는 법무법인 혜안 소속변호사로 재직 중이며, (전)법무부 국적과 변호사, (전)서울국제무용콩쿠르 사무국 기획행정팀장 등을 거쳤다.

헬프애니멀은 재단법인 동천 NPO 법률지원단을  1:1 매칭되어  공익법률 서비스를 제공 받게 된다. 업무범위는 계약(민간, 국가), 행정(각종 절차, 인허가, 등기, 주무관청 대응 등), 법률지원과 소송지원, NPO 운영회의 참석, NPO 행사 및 활동 참여, 특정 현안 한정 이슈 발생 시 법률 자문이다.      

재단법인 동천 NPO 법률지원단 민사원 변호사는 “오랜 기간 지자체나 기업 등의 외부 조력 없이 운영해온 동물보호단체 헬프애니멀에 법률 지원으로 보다 안정적인 동물보호 활동을 돕고자 프로그램 선정 소식을 접한 후 자원하여 프로그램에 참여하였으며, 평소 수임한 사건을 현장에서 발로뛰며 진심으로 돕는 자세로 유기동물 구호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법률적 문제를 해결하는데 기여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헬프애니멀 임수연 대표는 “법무법인 태평양·재단법인 동천 공익법률지원 프로그램에 선정된 것을 의미있게 생각하며, 동물 구호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법률적 문제나 동물학대에 관한 시민제보에 보다 적극적이고 체계적으로 대응 할 수 있도록 단체 내 관련활동 구성을 구체적으로 조직해 활동범위를 넓히고 고도해 나가는 기회로 삼겠으며,  선의로 참여해주신 민사원 변호사에게 고마움을 함께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헬프애니멀은 지자체나 기업 등의 외부 조력 없이 서울시 내 유기동물보호센터 5곳을 운영 중이며, 유기견과 유기묘와 같은 유기동물 후원과 외상치료 등의 의료지원과 길고양이 중성화사업 TNR시(중성화수술) 치료지원을 진행해 왔다. 

헬프애니멀은 올해 3월 비공식활동을 마치고 비영리법인 설립 이후 배우 고우리를 홍보대사로 위촉한바 있다. 자문위원으로는 부장검사출신 변호사 안춘호, 참동물병원 원장 윤광배, 디아크동물종합병원 원장 김정윤, 세법 스타 강사 세무사 이훈엽, 홍보대사로는 배우 고우리가 유기동물 보호 및 동물학대 방지에 참여중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