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이혜성 결별, 공개 열애 2년 만에 마침표..."조력자로 남을 것"
전현무-이혜성 결별, 공개 열애 2년 만에 마침표..."조력자로 남을 것"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2.02.23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인 전현무와 이혜성이 공개 열애 끝에 결별했다.

두 사람의 소속사 SM C&C는 22일 “소속 아티스트 전현무와 이혜성이 최근 결별했다”고 밝혔다.

(이혜성_인스타그램)

이어 “두 사람은 앞으로도 서로에게 힘이 되는 든든한 조력자로 남을 것”이라면서 “공개된 관계였기에 더 많은 고민과 무게감을 느꼈을 만큼 앞으로의 활동도 따뜻하게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공식 발표 전 이혜성은 개인 SNS에 이별 심경을 담은 듯한 책 글귀를 사진으로 게재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앞서 전현무와 이혜성은 2019년 11월 교제 사실을 공식적으로 인정했으며, 15살의 나이 차이로 화제가 된 바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