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층간소음 논란에 직접 사과..."평생 처음 슬리퍼 신는다"
성시경, 층간소음 논란에 직접 사과..."평생 처음 슬리퍼 신는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12.20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성시경은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불거진 층간 소음 논란과 관련해 직접 사과했다.

성시경은 지난 19일 자신의 SNS를 통해 "(피해) 이웃분께 직접 가서 죄송하다고 사과드렸다. 다행히도 잘 들어주셔서 더욱더 주의를 기울이기로 약속드렸다"고 밝혔다.

(성시경_인스타그램)
(성시경_인스타그램)

이어 층간 소음과 관련해 "고생해주는 밴드 멤버들(과) 식당에 가려다 코로나도 있고 집에서 저녁을 만들어 대접했는데 다들 음악 듣자고 늦은 시간 1층 TV로 유튜브 음악을 들은 게 실수였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더욱더 조심할 것"이라며 "의자 끄는 소리 안 나게 소음 방지 패드도 달고, 평생 처음 슬리퍼도 신고, 거의 앞꿈치로만 걷고, 생활도 거의 2층에서만 하려 하고 노력한다"고 덧붙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