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을 패배에서 구원한 손흥민... 리그 7호 골과 함께 리버풀과 무승부 접전
토트넘을 패배에서 구원한 손흥민... 리그 7호 골과 함께 리버풀과 무승부 접전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12.20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한국시간) 손흥민(29·토트넘)이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21-2022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8라운드 홈 경기에서 리그 7호 골을 성공시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하면서 경기들이 줄줄이 연기되던 가운데, 2주 만에 경기에 나선 토트넘은 이날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AFP=연합뉴스]

이날 경기에서 전반 13분 해리케인의 선제골로 토트넘이 먼저 골문을 열었지만, 전반 35분 디오구 조타에게 동점 골을, 후반 24분엔 로버트슨의 역전 골을 내주며 패배하는 듯 했다.

하지만 후반 29분 해리 윙크스의 긴 스루패스를 리버풀의 알리송 골키퍼가 놓쳤고, 이를 손흥민이 놓치지 않고 침착하게 왼발로 마무리하면서 경기를 무승부로 가져왔다.

이로서 토트넘은 5경기 무패(3승 2무)를 이어가며 7위(승점 26)를, 리버풀은 첼시(승점 44)에 이어 2위(승점 41)를 차지했으며, 손흥민은 토트넘 입단 300번째 공식전에서 시즌 8호 골이라는 기록을 세우며 의미를 남겼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