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햄스트링 부상에 결국 교체... 팀은 1-0 승리
황희찬, 햄스트링 부상에 결국 교체... 팀은 1-0 승리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12.16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한국시간) 잉글랜드 프로축구 울버햄프턴 원더러스의 황희찬(25)이 햄스트링(허벅지 뒤 근육) 부상을 당했다.

이날 영국 브라이턴의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커뮤니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정규리그 17라운드 브라이턴과의 원정 경기에서 황희찬은 선발로 출전했다.

[AFP=연합뉴스]
[AFP=연합뉴스]

하지만 전반 5분 브라이턴 풀백 타리크 램프티와 경합하다가 쓰러진 뒤 오른쪽 햄스트링 부위에 고통을 호소했고, 다시 그라운드에 올랐지만 전반 10분 스프린트를 하다 또 햄스트링 부위의 통증이 와 결국 벤치를 향해 교체사인을 보냈다.

이후 전반 16분 아다마 트라오레와 황희찬은 교체 되었다.

보통 햄스트링 부상은 회복에 3주 가량이 걸려 '박싱데이'를 앞둔 울버햄프턴과 황희찬에게 악재로 작용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울버햄프턴은 전반 46분 로망 사이스의 골로 1-0 승리를 거뒀으며, 이로서 4경기 연속 무승에서 탈출하고 8위(승점 24·7승 3무 7패)에 자리잡았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