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정보] 피트니스도 공유경제, '피트니스라운지' 2호점 오픈 예고...프로모션 진행
[헬스정보] 피트니스도 공유경제, '피트니스라운지' 2호점 오픈 예고...프로모션 진행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1.09.28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핏서울(대표 장민우)이 운영하는 ‘피트니스라운지’가 역삼 1호점에 이어 오는 11월 중순경 서울 강남구 도곡동에 총 2,644㎡(약 800평) 규모의 2호점을 오픈한다. 

현재 '(구)오아시스 스포츠 도곡점'이 운영되던 주상복합 아카데미스위트 지하 2층에 소재한 현장에서 오픈 전 상담을 진행 중에 있으며, 회원권과 PT를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프리세일 프로모션도 실시하고 있다. 

피트니스라운지는 취향, 니즈, 가격대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다양한 클래스를 마련할 계획이다. 뉴텍, 라이프피트니스, 테크노짐 등 머신 라인업을 갖추고 각 분야 퍼스널 트레이너와의 1:1 PT를 제공한다. 

국내 최초 '공유형 피트니스 센터'를 지향하는 피트니스라운지는 더 쉽게 운동을 시작하고 더 오래 지속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다양한 시도를 선보일 예정이다. 고객의 운동 목표에 따라 맞춤형 결합 상품을 추천하거나 비슷한 유형의 고객이 가장 만족했던 운동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체험권을 판매하는 식이다.

헬스장 회원권과 PT 외에도 다양한 운동 종목을 경험할 수도 있다. 직영이 아닌 필라테스, 요가, 그룹PT 등 각 분야 대표 브랜드를 입점시키는 방식으로 프로그램의 전문성을 높이고 시너지를 꾀한다는 전략이다. 

피트니스라운지 관계자는 “고객은 내 집 앞에서 고퀄리티의 운동 프로그램을 수강할 수 있고 입점업체는 공동 마케팅 및 홍보를 통해 더 나은 운동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는 시간과 에너지를 확보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피트니스라운지를 운영하는 주식회사 버핏서울은 카카오벤처스와 컴퍼니케이파트너스, 캡스톤파트너스, BA파트너스, 웍스잇주식회사 등으로부터 45억 원을 투자받은 스타트업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