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MC 유재석 미담 또 추가, 유기견 대모 이용녀 "친분 없는데 통장 보고 화들짝"
국민 MC 유재석 미담 또 추가, 유기견 대모 이용녀 "친분 없는데 통장 보고 화들짝"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8.05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 MC 유재석의 미담이 또 하나 추가되었다.

배우 이용녀가 유재석의 미담을 공개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용녀는 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 출연해 40여 마리의 유기견과 함께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이용녀는 지난 2월 유기견 보호소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로 보금자리를 잃었고 피해 복구 작업이 한창 진행 중인 가운데 이용녀가 강아지들의 견사에서 생활하는 모습이 그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는 개인적인 친분이 전혀 없지만 남몰래 도움의 손길을 건넨 유재석의 훈훈한 미담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이용녀는 “(사고 당시) 유재석 씨가 제일 많이 도와주셨다”며 “보호소에 화재가 발생하고 3일 뒤 통장을 보고 화들짝 놀랐다”고 전해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