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 위도우' 스칼렛 요한슨, 디즈니 상대 소송 제기..."개런티 계약 어긴 것" [글로벌이야기]
'블랙 위도우' 스칼렛 요한슨, 디즈니 상대 소송 제기..."개런티 계약 어긴 것"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1.07.30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영화 <블랙 위도우> 주연을 맡은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디즈니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1. 디즈니 상대 소송 제기 요한슨

[사진/영화 '블랙 위도우' 스틸컷]
[사진/영화 '블랙 위도우' 스틸컷]

현지시간으로 29일 요한슨은 디즈니가 자회사 마블이 제작한 <블랙 위도우>를 극장과 스트리밍 플랫폼을 통해 동시에 개봉한 것은 출연료 계약 위반에 해당한다며 이러한 내용의 소장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고등법원에 제출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이 보도했다. <블랙 위도우>는 지난 9일 미국 극장에서 개봉했고 디즈니는 이 영화를 스트리밍 플랫폼 디즈니플러스를 통해 29.99달러에 동시에 출시했다. 요한슨은 <블랙 위도우>의 스트리밍 출시는 개런티 계약을 어긴 것이라고 주장했다.

2. 요한슨 변호인의 변

[사진/영화 '블랙 위도우' 스틸컷]
[사진/영화 '블랙 위도우' 스틸컷]

요한슨의 변호인은 디즈니가 코로나19 상황을 핑계 대고 흥행 기대작을 스트리밍에 직접 뿌리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디즈니가 스트리밍 가입자를 늘리고 주가를 올리기 위해 '블랙 위도우'와 같은 영화를 디즈니플러스에 공개하는 것은 더는 비밀도 아니다"라고 꼬집었다. 이어 "디즈니는 근시안적인 전략에 따라 영화의 성공에 책임이 있는 배우들과의 계약을 무시했고 그들의 권리를 침해했다"며 "우리는 법정에서 많은 것을 증명하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