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관광, 해외로 떠나는 레알 신혼여행 시작...해외여행 재개 프로젝트 런칭
한진관광, 해외로 떠나는 레알 신혼여행 시작...해외여행 재개 프로젝트 런칭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1.06.07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부 국가의 백신 접종률이 50% 이상에 달하는 등 코로나 백신 접종이 가속화되고 있다. 이에 코로나 19로 인해 자유로운 일상을 잃어버린 많은 사람들은 예전의 평범한 일상을 되찾길 기대하고 있다. 유럽 연합은 7월부터 백신을 접종한 사람들의 자유여행을 허용하기로 결정했으며, 한국 정부 또한 자가 격리 기간 없이 여행할 수 있는 ‘트래블 버블’을 검토하고 있다. 

오랜 전통의 여행문화 선두기업 한진관광(대표 김정수)은 이러한 추세에 발맞춰 해외여행 재개 프로젝트를 런칭했다고 밝혔다. 해외여행의 설레임을 소비자들에게 돌려주고자 하는 의미에서 ‘여행가고싶다’라는 타이틀을 결정했다. ‘여행가고싶다’ 1탄 베트남 골프 여행에 이어, 그동안 해외 여행길이 막혀 신혼여행의 로망을 포기했었던 커플, 예비 신랑 신부들을 위한 ‘여행가고싶다’ 2탄 ‘레알 허니문 여행’을 선보였다.

 
관계자는 “해당 프로젝트에는 하와이, 발리, 싱가폴, 괌, 푸껫, 다낭, 대만 등 7개의 인기 여행지가 준비되어 있다. 모두 손꼽히는 신혼 여행지이다. 휴양과 쇼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하와이와 괌, 로맨틱한 마리나베이샌즈 인피니티풀의 로망을 실현할 수 있는 싱가포르, 맛집 투어와 사진 명소로 유명한 다낭과 대만, 에메랄드 빛 바다에서의 스노클링을 즐길 수 있는 푸껫, 또한 힐링 허니문 여행지 발리까지. 한진관광에서 준비한 7개 지역은 아름다운 자연 경관과 관광 명소 그리고 쇼핑, 맛집까지 모든 취향을 저격할 수 있는 오로지 커플들을 위해 준비된 지역 리스트다”라고 전했다.

출발일은 모두 올해 11월 이후부터 내년 3월까지이며, 가격은 지역별로 상이하다. 다만, 코로나 19로 인한 출발 변경 시 100% 환불이 가능하다. 특히 이번 ‘여행가고싶다 2탄’ 허니문 여행은 개인 맞춤형으로 일정을 선택할 수 있는 DIY 여행 패키지다. 전체 패키지 일정 중 하루 혹은 이틀 코스를 내 맘대로 내가 원하는 일정을 택하여 관광할 수 있다. 지역별로 즐길 수 있는 데일리 액티비티 리스트가 준비되어 있으며 원하는 일정을 고를 수 있다. 쇼핑, 관광, 휴식, 스파 등 개인의 기호와 취향에 맞춘 허니문 여행이 가능하게 한 새로운 방식의 하이브리드 패키지여행인 것이다. 

또한 코로나19의 위험이 완전히 사라진 것은 아니기 때문에 무엇보다 안전이 가장 중요한 포인트일 것이다. 한진관광의 Health & Safety 인증 상품은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및 청결 유지를 보장한다. 이번 허니문 상품 모두 인증되어 있다. 여행 중에 코로나19 등 질병 상황이 발생하면 현지 연계 병원을 통해 빠르게 필요한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여행자 보험 질병 보상 치료 한도액을 1천만원에서 3천만원으로 확대하여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하였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한편 한진관광은 7월 15일까지 풍성한 프로모션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기간 안에 예약하는 고객들에 한하여 1인당 상품가의 7% 할인 혜택과 상품별로 약 200~300불 정도의 특전이 주어진다. 대표적으로 하와이 상품의 경우 객실 업그레이드, 한진관광 단독 미팅&샌딩, 발리의 경우 외부 스파 2시간, 코스 디너요리 제공 등이 준비되어 있다. 더해서 추가 비용 부담이 없는 노팁/노옵션 조건이다. 지역별 다른 혜택의 상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진관광 상품 담당자는 “국내에서도 잔여 백신 접종이 가능해지는 등 코로나19의 유행이 차츰 안정화되며 여행재개신호가 가까워지고 있다. 그동안 해외 허니문에 목말라 있던 커플들을 대상으로 해외여행재개 프로젝트 2탄을 준비했다. 생애 단 한번뿐인 허니문, 보다 안전하고 편안한 둘만의 허니문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며 “1탄 추석 베트남 골프 전세기, 2탄 허니문여행에 이어 다양한 여행상품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자세한 사항은 대표전화로 문의, 또는 한진관광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