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유튜브컨설팅 전문 리드유컴퍼니, “유튜브마케팅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
병원 유튜브컨설팅 전문 리드유컴퍼니, “유튜브마케팅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1.05.0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앱 조사 업체 와이즈앱의 조사에 따르면 한국인이 가장 긴 시간 사용하는 앱은 ‘유튜브’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병·의원 통합 마케팅 대행사 ‘리드유컴퍼니(공동대표 박정환, 남우현)’가 유튜브를 통한 병원마케팅 진행 시 주의사항에 대해 소개한다.

국내 만 10세 이상 스마트폰 사용자의 표본을 조사한 결과 유튜브의 한 달 총 사용 시간은 705억분으로 가장 많이 집계됐고 뒤를 이어 카카오톡이 302억분, 네이버 210억분을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 = 박정환 주식회사 리드유컴퍼니 대표

병원들도 유튜브마케팅에 적극 가세하고 있는데, 고객들이 흥미를 느끼고 재미있어 할 콘텐츠를 제작해 병원 브랜드의 이미지를 제고하고 고객과의 접점을 넓히겠다는 전략이라고 볼 수 있다.

하지만 수많은 병원이 실제 신규 환자를 이끌 수 있는 영상마케팅을 하기보다는 단순히 다들 하기 때문에 사회적인 흐름에 이끌려 시작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우리 병원의 장단점, 컨셉, 소비자의 심리를 분석하지 않고 유튜브의 기본 성질이나 알고리즘을 무시한 채 따라 하는데 급급하다면 채널의 성장속도가 더딘 것은 물론 막연한 시행착오의 길로 접어들게 될 수 있으며 오히려 병원 이미지에 안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것이 업체 측의 입장이다.

10년 간 200여 곳의 마케팅 협업, 컨설팅을 진행해온 것으로 알려진 리드유컴퍼니는 보다 철저하게 분석하고 연구한 유튜브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채널을 육성하고 있으며 원장님의 이미지 제고, 병원브랜딩을 목적으로 한 콘텐츠 제작 전반을 총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정환 대표는 “병원 유튜브 대행사와 협업할 경우 병원은 운영에 필요한 장비, 스튜디오, 편집자, 촬영PD 등에 대한 걱정 없이 채널을 운영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며 “단순히 영상을 제작하는 것과 영상을 통해 마케팅을 하는 것은 완전히 다른 부분이므로 대행사와 협업하고자 한다면 꼭 유튜브컨설팅은 물론 병, 의원 통합마케팅 영역까지 다방면에 경험과 노하우가 풍부한 전문가를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