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TS' 상파울루 공연 감동의 무대
' BTS' 상파울루 공연 감동의 무대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5.26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늦가을 밤공기가 제법 차가운 25일 밤(현지시간) 브라질 최대 도시 상파울루 시내 알리안스 파르키 스타디움이 후끈 달아올랐다.

이 스타디움은 상파울루를 프랜차이즈로 하는 명문 프로축구클럽 파우메이라스가 홈 경기장으로 사용하는 곳이지만, 이날의 주인공은 단연 방탄소년단(BTS)과 팬클럽 아미(ARMY)였다.

[BTS/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BTS/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미국에 이어 상파울루로 이어진 방탄소년단의 스타디움 투어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SPEAK YOURSELF).'

오후 7시 화려한 조명과 불꽃, 강렬한 비트 속에 방탄소년단이 무대에 등장하자 팬들은 공연장이 터져나갈 듯한 큰 함성으로 이들을 맞이했다.

공연장을 메운 5만여 명의 팬들은 이날만큼은 삼바 리듬을 잊은 듯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손짓과 몸짓 하나하나에 열광했고, 약속이나 한 듯 박자를 맞춰가며 '한국어 떼창'에 감정을 실었다.

방탄소년단은 멤버 7명이 모두 등장해 무대를 꽉 채우는가 하면 영상미를 강조한 솔로 또는 유닛 무대를 적절히 섞어가며 공연에 대한 몰입도를 최고조로 끌어 올렸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페르소나'(MAP OF THE SOUL: PERSONA)의 수록곡 '디오니소스'(Dionysus)로 첫 무대를 꾸몄고 '낫 투데이'(Not Today)를 부르며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