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2008 vs 푸조3008...가장 큰 차이점은 연비 효율
푸조2008 vs 푸조3008...가장 큰 차이점은 연비 효율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4.10.23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지난 21일 푸조 한국 공식 수입원 한불모터스가 29일 국내 공식 출시되는 CUV 모델 2008의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힌 바 있다. 사전 계약은 전국 푸조 전시장에서 진행되고, 28일까지 계약하는 고객들에게는 10만km 지정 소모성 부품 무상 서비스 쿠폰을 제공한다고 했다.

푸조 2008은 대담하면서 독창적 디자인, 민첩한 주행, 직관적인 인스트루먼트 패널 등 다양한 강점을 갖춘 도심형 CUV 모델이다.

▲ 푸조2008이 출시되면서 덩달아 푸조3008도 화제가 됐다.(출처/푸조)

덩달아 주목받고 있는 푸조 3008은 지난 2008년 파리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일 당시, 푸조 최초의 자체 개발, 자사 생산 SUV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작은 사이즈이면서도 고효율 패키지를 실현했다는 평가다.

푸조 2008과 푸조3008의 가장 큰 차이점은 연비 효율이다. 푸조 3008은 당시 1.6ℓ, 2.0ℓ 두가지 모델이 출시됐으며, 연비는 14.1km/ℓ ~ 18.1km/ℓ수준이다.

이에 비해 푸조 2008의 연비는 유럽에서 출시된 1.6ℓ 디젤 차량 기준으로 25~26.3㎞/ℓ 수준이다.
1.5ℓ 디젤 엔진을 적용한 QM3 유럽의 유럽 출시 모델 연비 27.8㎞/ℓ라는 점을 감안하면 국내 출시 모델의 연비(푸조 2008은 미정·QM3 공인 연비 18.5㎞/ℓ)와 큰 차이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푸조2008은 오는 29일 국내 시장에 총 3가지 트림으로 공식 출시된다. 2000만원 중반대의 엔트리 모델과 후반대의 중간 트림, 3000만원 초반대의 고급 트림으로 각각 나뉜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오늘의 지식콘텐츠
시선뉴스 컬처·피플